Jornny SEO

무비인

영화 브이 포 벤데타 결말 줄거리 후기 정보 V for Vendetta 2005 나탈리 포트만 휴고 위빙

Posted on 2022년 11월 10일 21:29:24 Updated at 2022년 11월 27일 09:17:32 10

▣ 영화 브이 포 벤데타 V for Vendetta 줄거리

 

제3차 세계대전과 전염병이 휩쓸고 간 2040년의 영국,

 

서틀러의 보수 정권이 거짓 선전과 비밀경찰의 감시와 탄압으로 대중을 통제한다.

 

통금 시간에 고든 PD를 만나러 가던 이비가 비밀경찰 '핑거맨'의 단속에 걸린다.

 

 

 

 

가이 포크스의 마스크를 쓴 V가 핑거맨을 쓰러뜨리고 이비를 구한다.

 

V는 11월 5일 정시에 정부의 탄압을 방관한 형사 재판소를 폭파한다.

 

 

 

 

국가 최고 의장 서틀러의 주재로 긴급회의가 열리고

 

비밀경찰 수장 크리디, 방송국 담당 다스콤, 감시 담당 에스리지와 헤이어, 핀치 경감이 대책을 논의한다.

 

 

 

 

방송국이 재판소 붕괴가 예정된 철거였다고 거짓 방송을 한 후,

 

V가 방송국에 침입해 내년 11월 5일 의사당을 파괴할 거라고 선언한다.

 

 

 

 

그 후 V가 '런던의 목소리'로 알려진 아나운서 프로더로,

 

타락한 주교 릴리만, 검시관 딜리아를 차례대로 살해한다.

 

 

 

 

20년 전, 생화학 무기 개발을 위한 인체 실험이 진행되었으며

 

라크힐 수용소 소장 프로더로, 성직자 릴리만과 의사 딜리아가 불법 실험에 관여했다는 사실이 드러나는데...

 

 

 

 

▣ 브이 포 벤데타 감독 및 배우, 제목 의미

 

영화 브이 포 벤데타는 <더 레이븐>, <닌자 어쌔신>을 연출한 제임스 맥테이그 감독의 작품이다.

 

<루시 인 더 스카이>의 나탈리 포트만이 이비를,

 

<심장과 뼈>, <매트릭스>의 휴고 위빙이 V를,

 

<블랙 47>, <마담 싸이코>의 스티븐 레아가 핀치 경감을 연기한다.

 

 

 

 

영화 제목 브이 포 벤데타(V for Vendetta)는 '피의 복수를 위한 V'를 의미한다.

 

서틀러의 탐욕에 의해 괴물로 탄생한 V는 피의 복수를 넘어 무자비한 정권에 항거한다.

 

 

▣ 브이 포 벤데타 결말과 후기, 정보

 

서틀러 의장을 풍자한 고든 PD가 처형되고 고든 집에 숨어 있던 이비가 체포된다.

 

이비는 V의 행방을 알려주지 않으면 총살될 거라는 협박에 굴하지 않는다.

 

 

 

 

평생을 따라다니던 두려움과 죽음을 극복한 이비에게 자유가 찾아온다.

 

이비는 인체 실험에 의해 괴물로 변한 V가 피의 복수를 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서틀러는 거짓 선전으로 공포를 조성해 다시금 시민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려 한다.

 

 

 

 

V는 서틀러가 권력을 장악하기 위해 인체 실험으로 얻은 바이러스를

 

세인트 메리 학교와 정수장 그리고 지하철에 퍼트렸다고 핀치에게 알린다.

 

V는  쫓겨나기 전에 먼저 서틀러를 제거하라고 크리드를 부추긴다.

 

 

 

 

마스크를 쓴 소녀가 경찰에게 사살된 후, 시민들의 저항이 거세지고

 

서틀러 정권은 폭동을 진압한다는 명분으로 군대를 동원한다.

 

V는 폭발물을 실은 전철을 의사당으로 출발시킬지 여부를 이비에게 맡긴다.

 

 

 

 

크리디가 서틀러를 처단한 후, V는 크리디와 그의 부하들을 제거한다.

 

이비는 사랑한다는 말을 남기고 숨진 V를 장미꽃과 함께 안치한다.

 

 

 

 

가이 포크스의 마스크를 쓴 군중이 군인들을 헤치고 의사당 앞으로 전진한다.

 

이비와 핀치를 포함한 군중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독재의 상징인 의사당이 무너지면서 영화가 끝난다.

 

 

 

 

데이비드 로이드의 만화가 원작인 브이 포 벤데타(V for Vendetta)는

 

매트릭스로 유명한 워쇼스키 형제의 각본과

 

치밀한 스토리, 열정적인 배우들의 연기, 카리스마 넘치는 캐릭터 등으로

 

보수 정권의 무자비한 통제, 거짓 선전에 이용되는 언론의 실상 등이 적나라하게 묘사된 작품이다.